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태평양물산, 미래에셋자산운용 스튜어드십 코드 제안에 회신

  • 김연하 기자
  • 2019-02-19 10:59:49
  • 기업
글로벌 의류제조기업 태평양물산(007980)은 19일 미래에셋자산운용의 스튜어드십 코드 제안에 대해 수익성 강화 및 부채 감소를 통해 투자자산의 가치를 높이는 경영 활동에 주력하겠다는 내용을 회신했다고 밝혔다.

태평양물산은 회신 공문에서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제안한 본사 사옥 등 유휴자산 매각을 통한 부채비율 감축 방안을 면밀히 검토한 결과 이에 따른 기업가치 개선은 제한적이라는 의견을 전달했다. 사옥 ‘매각 후 재임차(세일 앤드 리스백)’가 가져올 손익을 분석해 보니 이익과 손실이 유사하다는 의견이다.

태평양물산은 사옥 매각 후 매각대금을 전액 부채상환에 사용하면 이자비용 감소로 이론상 기업가치가 개선될 수 있으나 중소·중견기업의 경우 무담보로 운전자본을 재차입할 때 신용대출에 따른 조달금리 상승이 불가피한 데다 간접담보자산인 사옥 매각 시 자회사의 운전자본 조달, 연장 금리에도 부정적인 영향이 우려된다고 설명했다.

태평양물산은 부채비율의 경우 2017년 증자에 이어 2년(FY2017~FY2018) 연속으로 총 586억원의 영업이익을 창출함으로써 2018년 말 기준으로 2년 전에 비해 123%P 낮춘 266%를 기록, 재무건전성을 크게 개선했다고 강조했다. 태평양물산 측은 “생산성 향상 및 수익성 개선을 통해 긍정적인 실적을 이어갈 것”이라며 “자원의 효율적 투입을 통한 수익성 강화, 이를 통한 부채 및 이자비용을 낮춰 투자자산의 가치가 중장기적으로 높아질 수 있도록 경영할 것임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김연하기자 yeo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