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인터넷진흥원, 블록체인 활용 공공선도 사업자 선정 완료

  • 임진혁 기자
  • 2019-04-07 17:32:05
  • 바이오&ICT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공공서비스를 혁신하고 우수사례를 발굴하는 ‘2019년도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 사업자 선정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앞서 KISA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의 지원 규모를 지난해 6개 과제(40억원)에서 올해 12개 과제(85억원)로 확대한 바 있다.

이후 공공서비스를 효율화하고 국민 편익을 높이기 위한 12개 과제를 추렸고, 최근 과제를 수행할 총 32개 사업자를 최종 선정했다.

올해 시범사업은 블록체인 기반의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식품안전관리인증(HACCP) 서비스 플랫폼 구축(식품의약품안전처) △시간제 노동자 권익 보호(서울특별시) △재난재해 예방 및 대응 서비스 구축(부산광역시) 등의 사업을 중점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또 에너지 관리 생태계 구축에 블록체인을 활용하는 △전기차 폐배터리 유통 이력 관리시스템 구축(제주특별자치도) △탄소배출권 이력관리 시스템 구축(환경부) △신재생 에너지 공급인증서(REC) 거래 서비스(한국남부발전) 등의 사업도 예정돼있다.

노명선 KISA 인터넷서비스지원본부장은 “블록체인 시범사업 추진으로 다양한 융합 기술을 실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적용해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