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전지적 참견 시점' 이승윤, '웰시코기' 복면과 의상 풀 장착..깜찍 비주얼 완성

  • 김주원 기자
  • 2019-04-27 00:50:00
  • TV·방송
‘전지적 참견 시점’ 이승윤이 삼엄한 경비 속에 ‘뒤태 미남 웰시코기’로 신분 세탁한다. 이에 이승윤이 엉덩이를 씰룩이며 앙증맞은 비주얼을 뽐내고 있는 모습으로 포착돼 눈길을 사로잡는다.

'전지적 참견 시점' 이승윤, '웰시코기' 복면과 의상 풀 장착..깜찍 비주얼 완성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오는 27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51회에서는 ‘뒤태 미남 웰시코기’로 완벽하게 변신하는 이승윤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승윤이 마침내 ‘복면가왕’ 녹화장에 도착한다. 그는 MBC에 도착하자 마자 ‘뒤태 미남 웰시코기’ 복면을 받으면서 “이제 이름 얘기하시면 안 되고”라는 작가의 주의를 받았다고. 매니저 또한 안경과 마스크로 철저하게 얼굴을 가리며 신분을 감췄다고 전해져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에 ‘뒤태 미남 웰시코기’ 복면과 의상을 풀 장착한 이승윤의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강탈한다. 자신의 깜찍한 비주얼에 크게 만족한 이승윤은 등장 포즈로 엉덩이를 씰룩거리는 동작을 적극적으로 연습했다고 전해져 폭소를 유발한다.

이 가운데 이승윤이 자신의 정체를 숨기기 위해 고군분투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이와 함께 화장실을 가기 위해 복면을 쓴 이승윤과 마찬가지로 모자와 마스크를 쓴 매니저가 은밀하게 대기실을 나서는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이승윤 매니저가 ‘복면가왕’ 무대에 오르기 전 긴장한 탓에 입맛까지 상실한 이승윤을 위해 ‘특식’을 준비할 예정이라고 전해져 관심을 집중시킨다. 매니저가 특별히 공수해온 ‘특식’을 본 이승윤은 화색을 띄며 감탄했다는 후문이어서 과연 ‘특식’의 정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각고의 노력 끝에 ‘뒤태 미남 웰시코기’로 변신한 이승윤의 모습은 오는 27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