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SEN]IBK투자 “더존비즈온, 핀테크 플랫폼 사업자로 변신”

  • 배요한 기자
  • 2019-07-10 08:50:47
  • 종목·투자전략
IBK투자증권은 10일 더존비즈온(012510)에 대해 “실시간 재무 빅데이터를 가진 강력한 핀테크 사업자로 부상하고 있다”며 목표가를 기존 5만6,000원에서 7만5,5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이승훈 연구원은 “실시간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핀테크 매출이 3분기부터 발생할 전망”이라며 “더존비즈온은 핀테크 플랫폼 사업자로 강력한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제휴된 금융기관이 동사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대출 심사를 진행하는 수수료 매출이 발생할 예정“이라며 ”또한 빅데이터 플랫폼 개발 및 빅데이터 제공 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어 중장기적으로 신용평가 등을 위한 빅데이터 정보를 제공할 때 건당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1000개 이상의 세무사무소가 6월에 정식서비스를 시작한 WEHAGO 서비스를 신청한 것으로 파악된다”면서 “기존 ERP에서 데이터를 이관하는 작업이 순차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각 세무서들의 수임업체들은 4분기부터 WEHAGO 플랫폼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그는 “클라우드 ERP 사업이 견고한 가운데 D-ERP와 WEHAGO 관련 매출이 2020년부터 본격화될 전망”이라며 “올해와 내년 매출액은 각각 2610억원과 3020억원, 영업이익은 630억원과 790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