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특징주

[특징주] 이마트·신세계 동반 신저가

  • 조양준 기자
  • 2019-08-12 09:44:41
  • 특징주
이마트(139480)신세계(004170)가 올해 2·4분기 실적 부진 영향으로 동반 신저가를 기록했다.

12일 이마트는 개장 직후 10만4,500원까지 내려 52주 최저가를 기록한 뒤 이날 오전 9시41분 현재 2,500원(2.29%) 내린 10만6,500원에 거래됐다. 신세계 역시 22만3,000원까지 내렸다 같은 시간 1,500원(0.66%) 오른 22만8,000원으로 상승 전환했다.

앞서 지난 9일 이마트는 2·4분기 연결 영업손실 299억원으로 적자 전환해 ‘어닝쇼크’를 기록했고, 신세계는 시장 전망치(800억원)를 크게 밑도는 681억원의 영업이익을 냈다.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이마트 오프라인 할인점은 작년 4·4분기 이후 전년 동기 대비 4% 이상 역신장하고 있고 이마트몰은 생산설비(CAPA) 부족으로 시장 성장률을 따라가지 못하고 있으며 두 이슈가 해소되기 전까지는 보수적인 접근이 바람직하다”며 투자의견을 ‘매수’에서 ‘중립’으로, 목표주가를 16만원에서 12만원으로 내렸다.

허나래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신세계의 실적 부진에 대해 “백화점은 여전히 안정적이었으나 보유세 인상분 반영과 자회사인 까사미아의 적자 전환으로 부진했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42만원에서 36만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조양준기자 mryesandn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