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시장 트룩시마 매출 조기 반영 기대

삼성증권 리포트

  • 박경훈 기자
  • 2019-09-11 08:52:35
  • 종목·투자전략
삼성증권(016360)은 11일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에 대해 미국시장에서의 ‘트룩시마’ 매출 조기 반영이 기대된다고 평가하면서 목표주가를 6만5,000원으로 상향했다.

서 연구원은 “내달 1일부터 미국 인플렉트라(램시마)가 유나이티드 헬스케어 레미케이드와 함께 선호 처방된다”며 “CVS, 익스프레스 스크립 등 대형 보험 확대가 기대돼 미국 시장점유율이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주요 주주 원에쿼티파트너(OEP)의 두 차례 블록딜로 남은 잔여 지분 10.5% 매도 가능성이 주가 상승을 제한하는 요인으로 작용했다”면서 “하지만 향후 실적 성장에 따른 주가 상승을 기대하면 지금 가격대에서 지분 매각 가능성은 낮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3·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58% 오른 3,359억원, 영업이익은 84.9% 오른 371억원으로 전망했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