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생활
롯데몰 수지의 실험은 현재진행 중..."아이스링크, 부동산 이어 자아실현 콘텐츠도"
김재윤 롯데자산개발 리싱부문 리싱2팀 팀장/사진제공=롯데자산개발




김재윤 롯데자산개발 리싱부문 리싱2팀 팀장/사진제공=롯데자산개발


김재윤 롯데자산개발 리싱부문 리싱2팀 팀장/사진제공=롯데자산개발


“지하 1층에 대형상업시설 최초로 부동산을 넣었어요. 쇼핑몰의 이미지와 어울리지 않는다며 회사에서 반대했는데 지금은 대박에 가까워요. 롯데몰 수지에 문을 연 부동산은 오픈 후 한 달 만에 6건이나 성사시켰습니다.”

지난 8월 말 문을 연 복합쇼핑몰 롯데몰 수지는 다른 쇼핑몰에서는 볼 수 없는 다양한 콘텐츠로 이슈몰이 중이다. 부동산부터 여행사, 세탁소 등 근린생활시설과 복합쇼핑몰 최초의 아이스링크장이 대표적이다. 이 같은 이색 콘텐츠 기획자를 만났다. 김재윤 롯데자산개발 리싱2팀 팀장이 그 주인공. 그는 최근 서울경제와의 만남에서 “용인 수지 상권을 조사하며 부동산에 관심이 많은 5060세대 고소득층이 상대적으로 많이 거주한다는 것을 알게 됐다”면서 “그들의 일상을 점유할 수 있는 것을 고민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큰 관심을 모은 아이스링크장은 주말에 발 디딜 틈이 없다. 김 팀장은 “초·중학생을 위해 아이스하키와 피겨 교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업주부 거주 비율이 높은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주부를 대상으로 한 피겨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면서 “저녁에는 아이스하키 동호회 회원들을 대상으로 대관을 진행하는데 현재 영업시간 연장까지 검토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김 팀장은 상권 분석을 토대로 일명 ‘맘앤키즈’ 콘텐츠도 강화했다. 천편일률적인 ‘키즈카페’ 대신 어린이를 연령대별로 세분화해 각기 다른 연령의 학부모까지 만족할 수 있도록 한 것. 예컨대 4세 이하의 영유아를 위해서는 무료 놀이공간인 ‘베이비아일랜드’, 7~11세 아이들을 위해서는 스포츠 파크인 ‘챔피언 더블랙벨트’를 조성했다. 김 팀장은 “영유아를 둔 부모는 밤에 잠도 제시간에 못 자는 등 육아 때문에 항상 지쳐있기 때문에 쉼이 필요한 이들을 위해 무료 이용공간을 마련했다”면서 “비용 걱정이 없어 아이와 함께 매일 방문할 수 있으며 이는 곧 소비로 이어지게 되는 것”이라고 귀띔했다.

롯데몰 수지의 체험형 입점시설 중 가장 인기를 끌고 있는 곳은 ‘챔피언 더블랙벨트’. 하나의 스포츠 파크로 조성된 챔피언 더블랙벨트는 암벽등반, 로프 클라이밍, 유격코스 등 7가지 놀이시설을 갖추고 있다. 김 팀장은 “요즘 초등학생들은 미세먼지 등으로 야외에서 마음껏 뛰어놀지 못한다”면서 “이러한 수요를 겨냥해 신체활동이 가능한 공간을 마련했는데 롯데몰 수지를 열자마자 줄이 길게 늘어설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김 팀장은 더 나아가 ‘자아실현 콘텐츠’를 입점시킬 방안도 기획하고 있다. 김 팀장은 “소비자들이 쇼핑몰에서 본인이 원하는 무언가를 이루고 갈 수 있는 신규 콘텐츠를 기획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허세민기자 sem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31 17:35:3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