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마감시황]코스피, 관망 심리에 전일 수준서 마감

외국인, 유가증권서 7일만에 '팔자' 전환
코스닥도 하락…코스닥선 기관도 매도

코스피가 7일 강보합세로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14포인트(0.01%) 오른 2,144.29를 기록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3.10포인트(0.14%) 내린 2,141.05에서 출발해 한때 2,140선에서 등락을 거듭하다 막판에 소폭 오른 채 장을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과 기관은 각각 650억원, 494억원을 순매수했으나 외국인이 1,515억원을 순매도했다.

이영곤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코스피에서 최근 연속 상승에 따른 피로감으로 차익성 매물이 나왔고 뚜렷한 이슈가 없는 가운데 추가적인 방향성을 찾기 위해 숨 고르기를 하는 모습이었다”며 “그동안 주가 상승에서 소외된 업종인 통신·보험 등을 중심으로 순환매가 이뤄지면서 지수 하락은 제한됐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는 SK하이닉스(0.12%), 네이버(2.48%), 삼성바이오로직스(1.25%), 현대모비스(1.02%), SK텔레콤(2.32%) 등이 올랐고, 삼성전자(-0.75%)와 셀트리온(-2.80%), LG화학(-0.31%), 신한지주(-0.23%) 등이 내렸다. 현대차는 보합이었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3.53포인트(0.53%) 내린 666.15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0.95포인트(0.14%) 내린 668.73으로 개장해 낙폭을 키웠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1,919억원어치를 순매수했으나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684억원, 1,133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중에서는 에이치엘비(9.70%)와 메지온(0.47%), 파라다이스(2.27%)는 오르고, 셀트리온헬스케어(-2.77%)와 CJ ENM(-2.28%), 펄어비스(-3.00%), 스튜디오드래곤(-2.25%), 헬릭스미스(-0.31%), 케이엠더블유(-1.80%), 메디톡스(-2.70%) 등이 내렸다.

한편,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달러당 2.4원 오른 1,159.3원에 마감했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