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속옷부터 등산화까지…패션업계 이색 설 선물 출시

  • 박형윤 기자
  • 2020-01-18 19:42:24
  • 생활
속옷부터 등산화까지…패션업계 이색 설 선물 출시
한세드림 프로모션 광고

속옷과 등산화 등 설 선물로 패션 아이템들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식품업계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설 대목에 패션업계가 합류한 셈이다.

유아동복 기업 한세드림은 다가오는 설 연휴를 맞아 자사 전 브랜드가 참여하는 고객 사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사은품 증정, 할인, 멤버십 더블포인트 적립 등 풍성한 혜택이 가득한 이번 행사는 한세드림의 컬리수, 모이몰른, 플레이키즈프로, 컨버스키즈, 리바이스키즈 등 총 5개 브랜드가 참여하며 1월 27일까지 열린다.

명절을 앞두고 선물용으로 파자마와 이지웨어를 찾는 이들이 많다. 비비안에 따르면 1월 첫째 주말(1/3~1/5)이지웨어 판매량은 이전 주말(12/27~29)대비 약 1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복(福을) 상징하는 대표적인 색상인 빨간 속옷에 대한 인기도 높다. 빨간색 속옷을 입거나 가지고 있으면 한 해 동안 모든 일이 잘 풀린다는 속설때문이다. 비비안은 손윗사람에게는 올 한해 건강을 기원하고 새로운 도전을 준비하고 있는 이에겐 행운을 품은 선물이 될 것이라고 제안했다. 비비안에서는 가벼운 착용감이 특징인 빨간색의 부직포 브래지어·팬티 세트를 판매하고 있다. 윗가슴까지 감싸주는 파워네트 원단은 보다 안정감 있고 편안한 착용감을 준다. 브래지어 위에 꽃무늬의 자수 레이스로 장식해 화려한 느낌이다. 같은 스타일의 세트 슬립도 함께 출시됐다.
속옷부터 등산화까지…패션업계 이색 설 선물 출시
비비안 속옷

어르신들 선물로 등산용품도 제격이다. 아웃도어 컬처 브랜드 마운티아는 다가오는 설 연휴 기간 가볍게 설캉스(설+바캉스)를 떠나는 사람들을 위해 꼭 필요한 ‘잇’ 아이템을 추천했다.겨울철 여행에서는 보온성은 물론 활동성을 동시에 챙길 수 있는 가벼우면서도 따뜻한 ‘경량 다운’을 추천한다. ‘디바인자켓’은 사각형 퀼팅 디자인이 돋보이는 블루종 스타일의 경량 다운으로 뛰어난 보온성과 세련된 스타일을 동시에 갖춰 일상생활에서는 물론 겨울철 아웃도어 활동에서 가볍게 입기 좋다.

속옷부터 등산화까지…패션업계 이색 설 선물 출시
트윈클 백

여성복 브랜드 ‘올리비아로렌’은 이색 선물로 제격인 리버서블 가방 ‘트윈클 백’을 출시했다. ‘트윈클 백’은 은은한 광이 감도는 소재를 나타내는 ‘트윙클(twinkle)’과 양면 모두 사용이 가능한 가방의 특징을 살린 ‘트윈(twin)’의 뜻을 담고 있다. 다가오는 설 연휴 지인들에게 이색 선물로도 손색 없는 트윈클 백은 반짝이는 면과 솔리드 면 중 선택해 연출할 수 있다.
/박형윤기자 mani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