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포스코인터, '언택트' 사회공헌으로 국내외 소외계층 아동 지원
5일 주시보(앞줄 오른쪽 두번째)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과 임직원들이 국내외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각 가정에서 언택트방식으로 제작한 손수건과 운동화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인터내셔널은 5일 임직원들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 관심에서 소외될 수 있는 국내외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해 손수건과 운동화 등을 제작해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임직원 950여명은 각 가정에서 손수건을 제작하고 운동화를 색칠하는 등 언택트 방식으로 물품을 제작했다. 손수건은 포스코인터내셔널과 협업하는 동방사회복지회를 통해 기관과 위탁가정 600여명의 입양대기 아동들에게 전달되고, 알록달록 색칠한 운동화는 350여명의 필리핀과 미얀마 아동들에게 보내질 예정이다. 아울러 회사가 지급하는 키트 구입비에 포함된 후원금은 입양대기 아동들의 기초양육물품 및 생활용품 구매, 개발도상국 아동들을 위한 보건위생 사업에 사용된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면서도 마음간 거리는 그 어느 때보다 가까워야 한다”며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앞서 포스코인터내셔널은 2월 인천 연수구 13개 지역아동센터 소속 400여명 아동들에게 마스크와 손세정제를 전달했고, 3월에는 포스코그룹의 의료구호물품 전달·방역 및 예방활동에 동참해 2억원을 출연했다. 또 지난 2016년부터 격월마다 실시해 온 헌혈활동을 올해에도 이어가고 있다. /한동희기자 dwis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업부 한동희 기자 dwise@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4 17:27:3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