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바이오&ICT
드론 안전 ‘교통관리 시스템’이 지킨다...KT 기술시연
방제 드론이 강원 영월 ‘드론 전용 비행 시험장’에서 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 시스템으로부터 이륙 허가를 받아 목적지로 이동하고 있다./사진제공=KT




KT(030200)는 강원도 영월 ‘드론 전용 비행 시험장’에서 저고도 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 시스템(UTM·Unmanned Aircraft System Traffic Management)인 ‘K-드론시스템’의 기술 시연 행사를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 시스템은 드론 위치 알림과 이륙 허가 등 저고도(150m 이하)에서 드론이 안전하게 비행을 할 수 있도록 돕는 관제 솔루션이다. 이 시스템은 KT가 국토교통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서 지원하는 ‘무인비행장치의 안정 운영을 위한 저고도 교통관리 체계 개발 및 실증시험 사업’에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해 개발했다.

KT는 이날 시연에서 배송, 방제, 측량 등 다른 미션을 받은 6개의 드론이 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 시스템을 활용해 이륙을 신청하고 미션 완수, 착륙 승인을 받는 전 과정을 선보였다.



특히 목적지 이동 중 인근 지역 산불으로 갑자기 소방헬기가 출연하자 무인비행장치 교통관리 시스템이 드론들의 이동 경로를 긴급하게 변경시켜 충돌 사고를 방지하는 모습도 연출했다.

KT는 이번 실증 경험을 기반으로 K-드론시스템 구축·실증 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다.

김봉기 KT 융합기술원 플랫폼연구소장(상무)은 “KT의 우수한 통신기술을 바탕으로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드론 안전 운항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권경원기자 naher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KT, # 드론
주요 뉴스
2020.07.07 08:42:1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