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자동차
[Car&Fun] 테슬라 아성에 도전...전기차 '춘추전국'

2개 모터 아우디 'e-트론 55' 등

해치백부터 프리미엄 모델까지

수입차들 잇따라 출시 '불꽃 경쟁'

수입차 브랜드가 전기차(EV) 시장에 속속 뛰어들고 있다. 기존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모델에서 얻은 노하우를 기반으로 대규모 순수 EV 출시를 추진하며 테슬라의 아성에 도전장을 던졌다.

아우디 e-트론 55 콰트로




아우디는 첫 번째 전기차 SUV ‘e-트론 55 콰트로’를 지난 1일 출시했다. 이 차량은 전기 모터 2개가 앞 뒤에 실려 최고 출력 360마력, 최대 토크 57.2kg·m를 기록했다.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는 307km로, 급속 충전 시 80%까지 배터리를 충전하는데 30분에 불과하다. 가격은 1억1,700만원이나, 현재 진행 중인 정부의 보조금 인증 절차가 완료될 경우 보다 저렴한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왼쪽부터 뉴 푸조 e-208, 뉴 푸조 e-2008 SUV


푸조는 첫 번째 순수 전기차 해치백 모델 ‘뉴 푸조 e-208’과 SUV 모델 ‘뉴 푸조 e-2008’의 본격 출시에 앞서 사전계약을 시작했다. 두 차량 모두 외부 디자인은 내연기관 차와 같지만, 50kWh의 배터리가 탑재돼 최고 출력이 136마력이다. 푸조의 전기차는 완충 시 237~244km까지 주행이 가능하며, 완충 시간은 30분이다. 가격은 4,100만~4,900만원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아우디 e-트론 55 콰트로




메르세데스 벤츠는 전기차 더 뉴 EQC400의 고급버젼인 ‘더 뉴 EQC400 프리미엄’을 출시했다. 프리미엄 모델에는 통풍 시트와 가죽 시트 등이 추가돼 내부에 고급스러움이 더해졌다는 평가다. 더 뉴 EQC가 짧은 주행 거리 등으로 다소 저조한 판매량을 보지만 벤츠는 프리미엄 모델로 명예회복을 하겠다는 계획이다. 벤츠는 EQC 구매 시 전문가가 충전 환경을 점검하고 충전기를 무료로 설치해 주거나 공용 충전소에서 1년간 무제한으로 무료 충전이 가능한 카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더 뉴 EQC가 정부의 저공해 차 구매 보조금 지원 대상에 포함됨에 따라 다소 저렴한 가격에 구매가 가능, 성장세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벤츠 더 뉴 EQC 400 4MATIC 프리미엄


포르쉐 타이칸 터보 S


포르쉐는 하반기 스포츠 전기차 타이칸을 출시한다는 예정이다. 포르쉐는 타이칸 4S를 1억4,560만원에 먼저 출시를 한 뒤, 타이칸 터보, 타이칸 터보 S를 내년에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BMW는 전기 세단 i4, 전기 SUV iX3, iX5를, 폭스바겐은 전기차 ID.3을 내년에 국내로 들여올 계획이라 경쟁은 더욱 심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시진기자 see1205@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8.03 18:19:44시 기준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