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대기인원만 700팀…'시몬스 오픈런'

리빙페어서 '도심속 파크'로 꾸며

긴줄에 3시간 대기…공간상 수상

지난 23일부터 5일 동안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22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 시몬스 침대가 ‘도심 속 파크’라는 콘셉트로 역대 최대인 661㎥(200평)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수 많은 관람객의 주목을 받았다. 사진 제공=시몬스




지난 23일부터 5일 동안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22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 시몬스 침대가 선보인 그로서리 스토어에 입장하기 위해 긴 줄이 늘어 서 있다. 사진 제공=시몬스


시몬스가 ‘2022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서 긴 대기 행렬을 비롯해, 오픈런, 연일 완판 사례를 기록하며 큰 인기를 얻은 것은 물론 공간상까지 수상하는 영예를 차지했다.

28일 시몬스에 따르면 지난 지난 23일부터 5일 동안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22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서 역대 최대인 661㎥(200평) 규모의 ‘도심 속 파크’ 콘셉트로 부스를 꾸며 주목을 받았다. 개막 첫날부터 시몬스 부스에 입장객이 몰려 대기만 최대 700팀, 대기 시간도 최장 3시간에 달했다. 폐장 시간까지 연장될 뿐 아니라 부스 오픈 전부터 관람객들이 길게 줄을 늘어서는 오픈런까지 연출되는 진풍경이 벌어졌다는 게 시몬스 측의 설명이다.



부스 내 ‘시몬스 그로서리 스토어’에서 선보인 삼겹살 수세미, 럭키 S 양말, 음료 캐리어 등 시몬스만의 위트가 담긴 굿즈는 연일 ‘완판’ 사례를 이어갔다. 리빙페어에서 선보인 시몬스 그로서리 스토어는 지역과 지역, 사람과 사람을 잇는 시몬스 침대의 소셜라이징 프로젝트로 오픈 첫날부터 오픈런이 일어나며 청담동 핫 플레이스로 떠오른 ‘시몬스 그로서리 스토어 청담’을 그대로 재현해 눈길을 끌었다.

또, 시몬스 침대의 부스 한 켠은 ‘멍 때리기(Hitting Mung)’를 주제로 한 ‘Oddly Satisfying Video: 오들리 새티스파잉 비디오’를 감상할 수 있는 휴식 공간으로 꾸며져 관람객들의 필수 방문 코스가 됐다.

특히, 초록 잔디와 나무, 벤치를 설치해 자연과 함께 하는 공원으로 연출한 이곳은 독보적인 공간미를 뽐내며 주최 측으로부터 ‘눈에 띄는 공간상’을 수상했다. 이번 전시회를 주최한 디자인하우스 전시사업부문장 조상연 이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일상으로의 회복을 앞둔 시점에서 도심 속 쉼을 전하는 시몬스의 부스 콘셉트는 라이프스타일과 리빙을 다루는 이번 행사의 취지와 잘 맞아떨어졌다"고 설명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