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달샤벳 아영, '우리 갑순이'로 브라운관까지 점령!

  • 지수진 기자
  • 2016-11-18 00:12:06
  • TV·방송
그룹 달샤벳의 아영이 SBS ‘우리 갑순이’로 연기자 컴백을 선언했다.

달샤벳 아영, '우리 갑순이'로 브라운관까지 점령!
/사진제공 =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7일 “달샤벳의 아영이 지난주부터 ‘우리 갑순이’ 촬영에 합류했다고 말하며, 아영은 오는 19일 방송부터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영이 ‘우리 갑순이’에서 맡은 역할은 구청의 주무관인 ‘김영란’이다. 극중 반듯한 이미지를 가졌지만 알고 보면 순진하고 허당끼가 많은 캐릭터로, 송재림(갑돌 역)의 3년 선배로 등장해 색다른 케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아영의 브라운관 도전은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3년 KBS 2TV 드라마 ‘광고천재 이태백’에서 공선혜 역으로 첫 인사를 건넸던 아영은 SBS 드라마 ‘장옥정, 사랑에 살다’, JTBC 드라마 ‘12년만의 재회 : 달래 된, 장국’, MBC ‘야경꾼일지’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입지를 쌓아왔다.

특히 아영의 경우 전작들에서 다양한 캐릭터들을 소화하며 극의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 왔던 터라 ‘우리 갑순이’에서의 활약도 다시 한번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아영의 새로운 모습을 만나볼 수 있는 ‘우리 갑순이’는 오는 19일 토요일 밤 8시 45분에 2회 연속 방송된다. 앞서 ‘금토일’로 사랑을 받았던 달샤벳 멤버들은 개인별 활동에 집중하며 2016년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지수진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