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7일의 왕비’ 염혜란, 복화술에 애교까지..이런 유모 실화냐?

  • 한해선 기자
  • 2017-06-02 09:27:27
  • TV·방송
배우 염혜란의 존재감이 심상치 않다.

KBS 2TV 새 수목 드라마 ‘7일의 왕비 (연출 이정섭, 극본 최진영)’에서 유모 역으로 열연 중인 염혜란이 짧은 등장에도 눈부신 존재감을 뽐내며 극 재미를 더했다.

‘7일의 왕비’ 염혜란, 복화술에 애교까지..이런 유모 실화냐?
/사진=KBS2 ‘7일의 왕비’ 방송 캡처

지난 5월 31일 방송된 1화에서 걸쭉한 사투리와 능청스러운 연기로 시선을 사로 잡은 염혜란은 안정감 넘치는 연기력으로 유쾌하게 극을 풀어내며 매력을 발산했다. 1일에 방송된 2화에서도 역(이승환 분)을 꼬시겠다고 맘 먹은 채경(박시은 분)에 수줍은 미소와 가지런히 모은 손으로 “최대한 마 소녀 소녀스럽게 하이소~” 라는 대사와 애교 섞인 모습으로 큰 웃음을 주었다.

염혜란은 브라운관 데뷔 후 처음 도전하는 사극이었지만 디테일이 살아있는 섬세한 연기와 베테랑다운 여유로움으로 단 2회만에 강한 인상을 남겼다. ‘7일의 왕비’ 속 현실감 넘치는 유모는 메이크업과 헤어 스타일링까지 최소화 하고, 더 재미있는 장면을 위해 직접 애드리브를 연구하는 염혜란의 열정으로 만들어진 캐릭터라고.

맛깔나는 캐릭터 소화력으로 매 작품마다 눈부신 존재감을 입증해 온 염혜란이 또 한번 씬 스틸러로서 활약을 예고한 가운데, 감칠맛 나는 연기로 완성된 염혜란만의 유모 캐릭터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7일의 왕비’는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서경스타 한해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