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종합] 현빈·박신혜, 판타지 멜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환상 호흡 예고

  • 정다훈 기자
  • 2018-04-03 11:48:01
  • TV·방송
배우 현빈과 박신혜가 판타지 멜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만날까.

배우 현빈이 3일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또한 같은 날 박신혜 역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긍정 검토중이다고 밝혔다.

[종합] 현빈·박신혜, 판타지 멜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환상 호흡 예고
/사진=서울경제스타 DB

tvN 판타지 멜로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연출:안길호/극본:송재정/제작:스튜디오드래곤, 초록뱀미디어)‘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가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방문하고, 여주인공 ’정희주‘가 운영하는 오래된 호스텔에 묶게 되면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다.

’인현왕후의 남자‘, ’나인: 아홉 번의 시간 여행‘, ’W‘ 등을 집필한 송재정 작가가 극본을, ’비밀의 숲‘ 안길호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올 하반기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극 중 현빈은 천부적인 게임개발 능력을 가진 공학박사 출신으로, 귀신 같은 촉을 가지고 있는 투자회사 대표 ’유진우‘역을 맡는다. ’유진우‘는 액션과 멜로를 동시에 완벽하게 소화해야 하는 인물이자, 아주 사소한 내기라도 지고는 못 참는 강한 모험심과 승부욕을 지녔다.

박신혜는 ’구가의서‘를 함께 한 신우철 PD와 강은경 작가의 ’인천공항 사람들‘ 출연 물망에 올랐으나 합의 끝 최종적으로 안 하기로 결정한 이후,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제안을 받고 최종 조율 중이다.

한편,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올 하반기에 첫방송될 예정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