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부잣집 아들' 고윤, 홍수현 母 마음 얻었다…국민 사윗감 등극

  • 양지연 기자
  • 2018-05-08 18:09:44
  • TV·방송
'부잣집 아들' 고윤, 홍수현 母 마음 얻었다…국민 사윗감 등극
/사진=MBC

고윤이 차세대 국민 사윗감으로 떠올랐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 (극본 김정수)’에서는 현빈(고윤 분)과 경하(홍수현 분), 그리고 그녀의 어머니 현숙(윤유선 분)이 만남을 가지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회사 앞 카페에서 우연히 경하와 현숙을 마주한 현빈은 경하로부터 현숙을 소개받고 곧장 “몰라뵈어서 죄송하다”며 깍듯이 예의를 갖추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주말에 시간이 된다면 집에 놀러오라”는 현숙의 제안에는 서글서글한 웃음과 함께 “초대만 해주시면 언제든 가겠다”고 넉살 좋게 대답해 1등 사윗감 다운 면모를 뽐냈다.

이날 고윤은 수트 차림에 걸맞은 반듯한 모습과 동시에 특유의 사근한 눈웃음을 지으며예비 장모님을 대하는 모습으로 차세대 워너비 사윗감 주자로 떠오른 가운데, 앞으로 극중 현빈과 경하의 관계에 다른 진전이 있을지 그 귀추 또한 주목되고 있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