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기업

‘테슬라’ 자동차 사고로 美 운전자 사망··“연못에 빠져”

‘자율주행 모드’ 여부 아직 확인 안돼

  • 박홍용 기자
  • 2018-05-22 10:18:55
  • 기업

테슬라, 자율주행, 머스크, 사망, 미국

‘테슬라’ 자동차 사고로 美 운전자 사망··“연못에 빠져”
미국 최대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의 ‘모델S’/AP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지난 20일(현지시간) 테슬라 자동차가 도로에서 이탈, 울타리를 뚫고 연못에 빠져 남성 운전자가 사망했다.

캘리포니아 고속도로 순찰대는 구조대가 테슬라 모델S 차량을 연못에서 꺼냈으며, 차 안에서 한 남성의 시신을 발견했다고 밝혔다고 AP통신이 21일(현지시간) 전했다.

운전자는 캘리포니아주 댄빌에 사는 키스 렁(34)으로 확인됐다고 앨러미다 카운티 보안관실 대변인 레이 켈리는 밝혔다.

그러나 켈리는 충돌 당시 사고 차량이 테슬라의 부분 자율주행 모드인 ‘오토파일럿’(Autopilot) 상태였는지 아니면 운전자가 과속했거나 취한 상태였는지 등은 아직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미국 연방 교통 당국은 최근 발생한 몇 차례의 차 사고가 테슬라의 오토파일럿과 관련이 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지난 3월 캘리포니아주에서는 테슬라 모델X 차량이 도로 분리대를 들이받고 다른 차량과 충돌, 운전자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테슬라는 해당 사고 직전 자율주행 모드가 켜져 있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달 초에도 유타에서 오토파일럿 관련 충돌 사고가 있었다고 AP는 전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