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이에스브이 3D 맵핑 기술 협력사, 구글벤처스 투자 유치

미국 ‘카메라(CARMERA)’,
구글 벤처스로부터 200억 투자 유치
자율주행 위한 3D 맵핑 기술력 인정

이에스브이(223310)의 3차원(3D) 맵핑 기술 협력사인 ‘카메라(CAMERA)’가 구글의 벤처 투자회사로부터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이에스브이는 자율주행을 내비게이션을 공동 개발하고 있는 미국의 3D 맵핑 기술 전문기업 카메라가 구글 벤처스로부터 200억원을 투자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카메라는 레이더ㆍ라이다ㆍ카메라 등 각종 센서를 활용해 실제 도로를 3차원으로 형상화하는 3D 맵핑 기술 분야에서 떠오르는 기업이다. 카메라의 맵핑 오차범위는 3cm 안팎으로 경쟁업체들(10~15cm)보다 정밀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카메라는 지난 1월 열린 ‘2018 디트로이트 오토쇼’에서 자율주행부문 최우수 스타트업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미국 뉴욕시와 함께 도시 전체를 3D 정밀지도로 구현하는 등 기술력도 인정받았다. 국내 기업 중에서는 엔디엠과 이에스브이가 카메라의 기술력을 확보하며 자율주행 상용화에 앞장서고 있다.

구글 벤처스는 카메라의 성장성과 기술력을 높이 평가해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카메라는 이번 투자금을 바탕으로 한국과 일본에서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차량회사, 연구기관, 자율주행 기술 개발사 등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에 나서기로 했다.

카메라 관계자는 “복잡한 환경 속에서 자율주행이 안전하게 정착되도록 교통 정보를 제어하고 세부적인 사항을 즉각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단순 클라우드 자료에 기반한 3D 정밀 지도가 아닌 안정성과 수요를 반영한 자율주행 고정밀 지도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민우기자 ingagh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