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정해인 정체는? ‘비밀남’ 군복입은 모습도 훈훈해 “차근차근 밟아 나가고 싶다” 고백

  • 박재영 기자
  • 2017-10-19 09:22:55
  • TV·방송
정해인 정체는? ‘비밀남’ 군복입은 모습도 훈훈해 “차근차근 밟아 나가고 싶다” 고백
정해인 정체는? ‘비밀남’ 군복입은 모습도 훈훈해 “차근차근 밟아 나가고 싶다” 고백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정해인의 비밀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배우 정해인은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 한우탁 경위로 출연 중이며 그는 예지몽을 꾸는 정재찬(이종석) 덕분에 죽음을 면한 적 있다.

또한, 한우탁은 악역이 아닐까 의심도 샀지만, 알고보니 정재찬, 남홍주(배수지)처럼 예지몽을 꾸는 밝고 착한 사람이었으나 또 반전이 전해졌다.

지난 18일 방송에서 의뭉스러워 보이는 그가 치명적인 비밀을 가진 사람이라는 사실이 드러나 시청자들은 다양한 추리를 하며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한편, 정해인은 지난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고등학교 3학년 때 소속사로부터 ‘배우를 해볼 생각 없냐’고 제안받았다”라고 말했다.

또한, 정해인은 “마침 수학능력시험도 마쳐서 경험삼아 한 달간 입시 연기를 했는데 연극영화과에 붙게 됐다”라며 “운이 굉장했다”라고 밝혔다.

정해인은 “한 번에 뜨고 싶진 않고 차근차근 밟아 나가고 싶다”라며 “늦게 연예계에 나오긴 했지만 멀게 보고 활동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사진=정해인 SNS 캡처]

/서경스타 박재영기자 pjy002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