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이대원은 왜?...“줄리엔강과 싸우고싶다” 선전포고를 했을까

  • 최주리 기자
  • 2018-10-16 05:07:41
  • TV·방송
엔젤스파이팅 연예인 챔피언 이대원의 선전포고에 관심이 쏠린다.

15일 이대원은 서울 신도림 테크노마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엔젤스파이팅 07’ 페더급 립식 격투기 경기에서 이재혁을 상대로 1라운드 시작 40초 만에 KO로 이겼다.

이대원은 왜?...“줄리엔강과 싸우고싶다” 선전포고를 했을까

이대원은 경기 직후 “더 강한 상대가 필요하다”며 “윤형빈이나 줄리엔 강과 싸울 수 있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또한 “해외 강자를 붙여도 된다. 일본 히트로 원정을 가도 좋다. ”는 발언을 남겼다.

한편, 이대원은 아이돌 그룹 ‘베네핏’의 멤버로, 그는 지난 2016년 MKF 인피니트 챌린지에서 격투기 선수로 데뷔한 후 올해 4월 베네핏 디지털 싱글앨범 ‘꽃잎이 되어’를 발표했다.

이대원이 선전포고를 한 상대인 줄리엔 강은 데니스 강의 동생이다. 191cm의 탄탄한 체격을 앞세워 연예계 최강자 중 하나로 꼽힌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