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삼성카드 ‘아지냥이’ 서비스에 네이버 AI 챗봇 적용

반려동물의 질병, 양육법 확인
수의사와 일대일 상담도 지원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은 삼성카드의 온라인 커뮤니티 서비스인 ‘아지냥이’에 네이버클라우드플랫폼(NCP)의 인공지능 기술로 구현된 챗봇 서비스를 적용했다고 23일 밝혔다.

‘아지냥이’는 삼성카드에서 제공하는 반려동물 관심사 기반 모바일 서비스로, 수의사가 제공하는 동물 건강 정보, 양육 팁, 데일리 미션, 커뮤니티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네이버클라우드플랫폼의 챗봇 서비스를 아지냥이에 새롭게 도입하면서 자연어 검색 기능이 추가됐다. 이를 통해 사용자들은 더욱 편하고 빠르게 반려동물의 질병, 양육 방법 등을 아지냥이 챗봇을 통해 확인할 수 있고, 아지냥이 서비스의 수의사들도 단순 질문보다 좀 더 구체적인 케이스에 대한 1:1 상담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아지냥이는 최근 네이버의 클로바 AI 스피커와 연동하여 개발한 반려동물 전용 뮤직도 선보였다. 집에 혼자 남아있는 반려동물의 정서 안정을 위해 아지냥이 앱에서 클로바 AI 스피커를 제어해 동물들이 좋아하는 음악을 재생해줄 수 있는 기능이다. 또 반려동물을 잘 보살피기 위한 꿀팁을 매일 3가지씩 클로바 AI 스피커의 음성으로 알려주는 기능도 오픈했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