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기획

KB증권 ‘KB able Account’

[에셋+ 베스트컬렉션]
주식·ELS·펀드·채권 등 한개 계좌로 거래·관리

  • 신한나 기자
  • 2019-04-17 18:00:35
  • 증권기획
KB증권 ‘KB able Account’

다양한 자산에 분산 투자해 변동성은 낮추고, 효율적으로 자산을 관리 할 수 있는 종합자산관리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KB증권은 통합자산관리 플랫폼(UMA)을 통해 하나의 계좌에서 국내외 주식은 물론 ELS, 펀드, 채권, ETF, 대안투자상품 등 다양한 투자자산을 거래, 관리 한다. 동시에 포트폴리오 투자를 통한 리스크 분산관리 및 안정적인 수익창출을 목표로 하는 ‘KB able Account’를 운용중이다.

모두를 위한 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으로 하여금 투자금액의 문턱 없이 전문적인 자산관리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이에 따라 최소가입금액을 업계 최저 수준인 1,000만원으로 낮추고, 10만~30만원 수준의 적립식 상품 및 성과보수형 상품도 출시해 고액 자산가, 법인 고객뿐만 아니라 개인고객도 손쉽게 투자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고객의 상황에 맞는 다양한 포트폴리오도 제시한다. 포트폴리오는 크게 4가지 유형으로 국내투자형, 글로벌투자형, 펀드투자형, 자산배분형 등으로 구성된다. 세부적으로는 글로벌 이머징 시장을 겨냥해 투자하는 ‘이머징투자형’, 코스닥 시장 및 개별 섹터 위주로 투자하는 ‘코어모멘텀형’, 해외 헤지펀드에 투자하여 포트폴리오 분산투자를 추구하는 ‘헤지펀드형’ 등 라인업도 다양하다. /신한나기자 han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