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KB국민은행 간편금융 플랫폼 리브 가입자 400만 돌파

리브 통한 출금 17조·간편송금 3조 등
통장·지갑 없는 금융생활 시대 열었다

  • 서은영 기자
  • 2019-04-26 15:08:15
  • 금융가
KB국민은행 간편금융 플랫폼 리브 가입자 400만 돌파

KB국민은행의 간편금융 플랫폼 ‘리브(Liiv)’ 가입자가 출시 34개월만에 400만명을 돌파했다.

KB국민은행은 대표 플랫폼 스타뱅킹에 이어 지난 2016년 6월 출시한 간편 금융 플랫폼 리브의 가입자가 400만명을 넘어섰다고 26일 밝혔다.

출시 당시 국민은행은 수수료와 공인인증서가 필요 없는 간편송금, 최고 90%의 환율 우대 혜택, 붐비는 영업점에서 바로 은행 업무를 볼 수 있는 모바일 번호표 발행, 편의점 결제 서비스 등을 탑재하며 주목받았다.

특히 34개월간 리브 앱을 활용해 ATM기에서 출금한 금액은 17조원을 돌파했고 간편송금은 3조1,000억원 이상, 외화환전은 18억 달러, 모바일 번호표 발행은 268만건에 달했다.

특히 상대방 계좌번호를 몰라도 전화번호와 이름만으로 송금할 수 있는 리브머니 보내기는 리브 앱의 인기 서비스로 최근 2년간 하루 이용 실적이 약 30배 증가했다. 또 환전 신청한 외화를 우체국을 통해 배달받는 외화 배달 서비스도 고객들의 활용도가 높은 서비스로 이용 빈도가 크게 늘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경계를 허물고 통장이나 지갑 없는 생활을 현실화시키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오는 6월말까지 ‘리브(Liiv)’를 신규 가입하고 연말까지 ‘KB-POST 외화 배달서비스’로 환전(USD, JPY, EUR)을 신청한 고객에게 최초 1회에 한해 환율우대율을 100% 제공하고 금액에 상관없이 외화 실물을 무료로 배달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서은영기자 supia92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