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엔씨소프트,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엔씨소프트,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권상훈(왼쪽부터) 엔씨소프트서비스 경영지원팀장, 조정호 엔씨소프트서비스 대표이사, 구현범 엔씨소프트 최고인사책임자, 남용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촉진이사, 장동수 부산지역본부장, 박재술 부산직업능력개발원장이 8일 엔씨소프트서비스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현판식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036570)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엔씨소프트는 지난해 11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사업장에 장애인 편의시설을 마련하고 장애인 고용 요건을 갖추는 등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준비해왔다.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은 상시 근로자 중 30%가 장애인으로 근무하고 그중 중증장애인이 50% 이상이어야 한다. 엔씨소프트의 자회사인 엔씨소프트서비스에 채용된 장애인 25명(중증장애인 14명 포함)은 지난 5월부터 여러 직무에서 근무 중이다.

구현범 엔씨소프트 최고인사책임자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직원이 함께 어울려 근무할 수 있는 안전하고 편한 근무환경을 마련했다”며 “장애인의 경제적 자립을 돕고 고용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좋은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