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최성락 식약처 차장, 공유주방 업체와 소통의 자리 마련

  • 박홍용 기자
  • 2019-08-09 10:36:00
  • 바이오&ICT

공유주방, 식약처, 휴게소, 최성락 차장



최성락 식약처 차장, 공유주방 업체와 소통의 자리 마련

최성락 식약처 차장, 공유주방 업체와 소통의 자리 마련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성락 차장이 9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공유주방 시범사업 업체 및 관할 지방자치단체 등과 간담회를 가진다고 밝혔다.

이날 참여할 업체는 한국도로공사와 서울만남의광장휴게소, 안성휴게소 창업자, 위쿡과 입점 사업자 등이다.

이번 간담회는 규제 샌드박스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공유주방 시범사업 운영 현황을 공유하는 한편 운영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현장의 고충을 청취하고 제도적으로 개선이 필요한 부분을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최 차장은 최근 제2호로 승인된 공유주방에서 생산된 제품은 유통·판매(기업간 거래, B2B)까지 가능하도록 허용한 만큼 식중독 등 식품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의무를 철저하게 이행해달라고 당부했다.

최성락 차장은 “최근 외식업의 폐업률이 높아 예비창업자들의 부담이 높은 만큼, 낮은 초기비용과 실패부담을 줄일 수 있는 공유주방 시범사업이 안정적으로 정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