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최태원 SK 회장 장녀 최윤정 SK바이오팜 부장, 미국 유학길 올라

스탠퍼드대학교 바이오인포매틱스 석사 과정 입학

  • 우영탁 기자
  • 2019-08-14 15:35:38
  • 바이오&ICT
최태원 SK그룹 회장 장녀 최윤정(30) SK바이오팜 부장이 미국 유학길에 오른다.

14일 SK그룹에 따르면 최 부장은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바이오인포매틱스(Bioinformatics·생명정보학) 석사 과정에 대한 입학 허가를 받고 9월부터 공부를 시작한다. 유학 기간은 2년 일정으로 알려졌다.

바이오인포매틱스는 생명공학과 정보학 합성어로 유전자 정보 등 바이오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신약 개발 등을 지원하는 기술이다. 유전자 예측 프로그램을 개발하거나 생명정보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하는 등 바이오산업의 핵심 분야인데다 신약 개발에서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는 만큼 최근 주목받고 있는 학문이다.

최 부장은 SK그룹이 신성장동력으로 추진하고 있는 바이오 분야에 대한 전문성을 쌓기 위해 유학을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최 부장은 베이징국제고를 졸업한 뒤 미국 시카고대학교에서 생물학을 전공하고, 같은 대학 뇌과학 연구소에서 2년 동안 연구원으로 근무했다. 이후 하버드대학교 물리화학 연구소, 컨설팅업체 베인앤컴퍼니 등을 거쳐 2017년 SK바이오팜 전략기획실에 입사해 책임매니저로 근무했다.
/우영탁기자 ta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