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삼성디스플레이, 대형OLED 개발 닻 올린다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 선점"
내달 13조 시설투자계획 발표

  • 고병기 기자
  • 2019-09-24 17:38:44
  • 기업
삼성디스플레이, 대형OLED 개발 닻 올린다
충남 아산의 탕정 삼성디스플레이단지 /서울경제DB

삼성디스플레이가 다음달 대형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투자 계획을 발표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중국발 디스플레이 치킨게임에서 액정표시장치(LCD) 사업을 축소하고 차세대 디스플레이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는 다음달 충남 아산 탕정 공장에 약 13조원의 시설투자 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기존 LCD 생산라인을 대형 OLED 라인으로 전환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앞서 지난 7월부터 천안 아산 LCD 생산라인 L8-1-1, L8-2-1의 생산량을 단계적으로 줄여왔으며 최근 유휴인력에 대한 구조조정도 시작했다.

이번 삼성디스플레이의 투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직접 진두지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이 부회장은 지난달 26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 사업장을 찾아 미래 먹거리 발굴을 위해 힘써줄 것을 당부한 바 있다. 당시 이 부회장은 “지금 LCD 사업이 어렵다고 해서 대형 디스플레이 사업을 포기해서는 안 된다”면서 “신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해 다가올 새로운 미래를 선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이번 삼성디스플레이의 투자가 당초 기대했던 것에 못 미친다는 지적도 나온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구체적인 투자 계획이 나와야 알겠지만 현재 거론되는 정도라면 애초 기대했던 것에 비해 규모가 작다”며 “대형 OLED와 플렉시블 OLED 등에서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보다 과감한 투자가 필요해 보인다”고 말했다.

/고병기기자 staytomorrow@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