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오피니언  >  피플

제50회 ‘한독학술대상’, 김동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 선정

국내 장내미생물학 연구 선도 공로 인정받아
14일 시상식 진행

  • 박홍용 기자
  • 2019-10-10 09:37:14
  • 피플

한독학술대상, 김동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 장내미생물학

제50회 ‘한독학술대상’, 김동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 선정

한독과 대한양학회가 공동 제정한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수상자로 김동현(사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가 선정됐다.

‘한독학술대상’은 약학 분야의 연구의욕을 고취하기 위해 제정된 상으로 뛰어난 연구 성과로 약학 발전에 이바지한 연구자에게 수여된다.

1970년 약학학술상으로 제정된 이후 ‘한독학술대상’으로 명칭이 변경됐으며 올해로 50회째를 맞았다.

올해 수상자인 김동현 교수는 전 세계적으로 장내세균군집의 역할이 거의 알려지지 않았던 35년 전부터 장내세균의 생리활성에 대한 연구를 지속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장내세균군집 조절’이라는 새로운 기전을 가진 약물 개발의 기반을 구축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장내세균군집을 활용할 수 있는 연구 기반을 마련하는 등 국내 장내미생물학을 선도하고 있다. 또 전국약학대학협의회 회장을 역임하고 활발한 연구활동과 함께 교육, 사회활동 등을 펼치며 약학 발전에 기여해오고 있다.

한편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시상식은 오는 10월 14일 ‘여수엑스포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대한약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진행된다. 수상자에게는 상금 2,000만원과 약연탑이 수여된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