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시황
삼성증권, "MSCI 지수 변경으로 2조원 규모 외국인 순매도 발생 가능"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지수 변경으로 이달 말 이후 한국 증시에서 최대 2조원 가량의 외국인 순매도가 발생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김동영 삼성증권(016360) 연구원은 8일 “MSCI가 이날 지수 반기 변경을 통해 신흥시장(EM) 지수에서 중국 본토 증시에 상장된 이른바 A주(중국A주) 대형주·중형주를 추가함에 따라 한국 증시 비중이 약 0.44%포인트 작아질 것”이라며 “과거 MSCI의 한국 비중 축소 사례를 고려하면 이번 변경으로 외국인 월간 순매도가 최대 2조원까지 발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앞서 한국 증시 비중 축소 폭을 0.1%포인트가량으로 추산했으나, MSCI의 중국A주 중형주 추가 규모가 당초 예상보다 커지면서 한국 축소 폭이 더 커졌다”고 진단했다. 김 연구원은 또 “MSCI EM 지수에서 한국 비중은 현재 12.03%에서 11.59%로 작아질 것으로 보여 지난 5월 변경 당시 축소 폭(0.50%포인트)에 거의 육박한다”며 “단기적으로 시장에 부정적인 영향이 있을 수 있다”고 우려했다. /박성호기자 junpar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9 15:44:0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