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농협銀 '하나로미니 인 브랜치' 춘천에 2호점

농협銀 '하나로미니 인 브랜치' 춘천에 2호점
이대훈(왼쪽 열번째) 농협은행장이 지난 14일 강원도 춘천에서 열린 ‘하나로미니 인 브랜치’ 2호점 개소식에서 참석자들과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이 점포는 은행과 편의형 마트가 결합된 농협은행의 특화점포다./사진제공=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지난 14일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강원영업부에 은행과 편의형 마트가 결합된 특화점포인 ‘하나로미니 인 브랜치’ 2호점을 개점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점포는 단순 금융서비스뿐만 아니라 편의형 마트를 통해 고객이 간편하게 주요 생필품과 지역 특산품, 농업인이 생산·출하한 로컬푸드 및 농산물, 축산물 등의 신선식품을 구매할 수 있는 상권밀착형 금융서비스 점포다. 이번 신규 점포는 은행지점 운영시간과는 별도로 오전8시30분부터 오후7시까지 주중(주말 휴무)에 운영된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이날 개점식에서 “점포가 지역의 대표적인 특화점포로 많은 고객들이 찾아주시기를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이와 같은 특화점포를 지속적으로 늘려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농협은행은 지난해 12월 경기도 고양시에 ‘하나로미니 인 브랜치’ 1호점을 개점했다.
/이지윤기자 luc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