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초격차 토종 상영 기술 전세계에 통했다…CJ 4DPLEX, CES 2020 성료

  • 연승 기자
  • 2020-01-13 10:01:14
  • 문화
초격차 토종 상영 기술 전세계에 통했다…CJ 4DPLEX, CES 2020 성료
CES 2020에서 4면 스크린X를 장착한 4DX Screen을 즐기는 관객들의 모습. /사진제공=CJ CGV
지난 10일 막을 내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0’에서 CJ CGV(079160) 자회사 CJ 4DPLEX가 국내외 관람객들의 호평 속에 행사를 마무리했다.

지난 7일부터 나흘간 개최한 이번 행사에서 CJ 4DPLEX는 혁신적인 상영 시스템을 탑재한 통합관 ‘4DX Screen’과 최첨단 컴퓨터 비전 기술을 탑재한 ‘인도어(Indoor) AR 플랫폼’을 모바일 RPG(Role-Playing Game)로 선보였다. 4일동안 CJ 4DPLEX 부스에 방문한 관람객은 5,200명 이상에 달했다.

특히 CJ 4DPLEX의 상영 기술들이 총망라된 통합관 4DX Screen은 행사 내내 화제의 중심에 섰다. 하루 평균 1,300명 정도의 관객들이 4DX Screen을 체험하고자 CJ 4DPLEX 부스에 몰리며 30분 이상 대기하고 줄이 40 m 이상 이어지는 등 진풍경이 연출된 것이다. 4면 스크린X과 5각 사다리꼴 스크린, 그리고 모션 범위가 최대 10배 정도 확대된 4DX 신규 좌석을 직접 체험한 고객들은 한국 토종 기술로 선보인 미래 영화관에 연신 감탄사를 쏟아냈다.

CJ 4DPLEX는 CES 기간 동안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글로벌 IT 사업자들과 상영 기술과 접목한 구체적인 사업에 대해 논의하며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또, CJ 4DPLEX가 개발한 인도어 AR 플랫폼은 당장에라도 도입해 보고 싶다는 사업자들의 문의가 있어 별도의 상담이 진행되기도 했다.

이러한 CJ 4DPLEX의 성과에 세계 주요 언론과 인플루언서들은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행사 시작에 앞서 마켓와치(Market Watch), 할리우드 뉴스 등은 CJ 4DPLEX에 대한 소개와 CES 첫 참가 소식을 상세히 다뤘다.

초격차 토종 상영 기술 전세계에 통했다…CJ 4DPLEX, CES 2020 성료
CES 2020에서연일 매진 행렬을 이룬 CJ 4DPLEX 부스. /사진제공=CJ CGV
현장에서는 미국 뉴욕타임즈, FOX, CBS를 비롯해 일본 아사히 방송, 독일 CT 매거진 등 다수의 매체가 CJ 4DPLEX부스에 직접 방문해 4DX Screen을 체험한 후 상영 기술에 대해 열띤 취재 경쟁을 펼쳤다. 4면 스크린X에 대해 미국 IT 매거진인 레드샤크 뉴스(RedShark News)는 CES 2020에서 주목할 최고의 기술 TOP 6로 선정했고, AP 뉴스는 극장의 패러다임을 바꿀 미래 영화관이 나타났다고 호평했다. 미국 IT 전문지인 인터레스팅 엔지니어링(Interesting Engineering)과 인더스트리 글로벌 뉴스24(Industry global news 24)는 CJ 4DPLEX가 선보인 인도어 AR 플랫폼에 주목, 차별화된 RPG를 통해 실감나는 재미를 선보였다고 평가했다.

1,000만명에 가까운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미국 유명 테크 유튜브 채널 ‘라이너스 테크 팁’(Linus Tech Tips)의 인기 유튜버 제임스 스트립(James Strieb)은 어릴 적부터 꿈꿔왔던 기술이라고 극찬하며 4DX Screen을 상세히 소개했다. 또, 미국 라스베가스의 TV리포터이자 인플루언서인 질리안 로페즈(Jillian Lopez)는 거실 소파에서 당장 일어나 극장으로 오게 할 영화관이라 언급했다.
/연승기자 yeonvic@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