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이슈
부산 에코델타시티, 국내 최초 건축물 경관심의에 VR(가상현실) 기술 적용




부산 에코델타시티 내 건축물 경관심의에 국내 최초로 첨단 ‘디지털 트윈’ 기술이 적용됐다.

한국수자원공사(K-water)는 지난달 31일 부산 강서구 에코델타시티 전망대에서 에코델타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첫 입주 예정단지인 ‘스마트 빌리지’를 대상으로 경관심의를 진행하였다. 스마트 빌리지는 K-water가 21,000㎡ 부지에 56세대 규모로 조성하는 단독 주택 단지로, 스마트시티에 적용될 미래 기술을 선도적으로 도입한다.

이번에 진행된 경관심의는 (주)에이에스티홀딩스에서 기술 개발하여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 가상으로 구축된 스마트 빌리지를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을 통해 실제와 같은 환경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에이에스티홀딩스는 가상·증강현실 시스템 및 콘텐츠를 제작하는 전문 기업으로, K-water, 삼성전자, 현대기아자동차 등의 기업과 함께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고, 스마트시티, 스마트 팩토리 분야에서 가상증강현실 플랫폼 개발 사업도 수행하고 있다.

이번 경관심의가 눈길을 끄는 것은 첨단 미래도시라는 스마트시티의 콘셉트에 맞춰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로 부각되는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기술이 접목됐다는 점이다. 디지털 트윈은 현실 속 사물의 가상 모델을 디지털로 재현하는 기술로, 유무형의 데이터를 3D 가상 환경에 현실 세계와 거의 유사한 조건으로 구현한다.



기존 경관심의는 사업 시행자가 제출하는 책자나 문서를 통해 건축물의 배치와 형태, 외부공간계획 등을 심의 위원들이 검토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어 왔다. 반면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한 이번 경관심의는 VR(가상현실)을 통해 가상 공간에 디지털로 구축된 스마트 빌리지를 실제와 근접한 환경에서 체험할 수 있다. 스마트 빌리지의 공간과 경관, 색감 등을 실제 조성 후 모습과 동일하게 체험함으로써 기존 평면 위주 심의에서는 발견하지 못한 심미적 요소들을 보다 면밀히 검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K-water 관계자는 “심의 위원들이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해 단지를 3차원으로 구석구석 돌아볼 수 있어 보다 효율적인 심의가 가능했다고 평가했다”라며 “향후 에코델타시티의 전 지역을 디지털 트윈으로 구축, 도시의 생애주기 동안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문제를 예측·해결하는 데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디지털 트윈은 미래 도시를 만드는 스마트 시티의 핵심 기술로 최근 광범위하게 활용되는 추세다. 디지털 트윈 기술은 도시에서 시행되는 각종 건설 프로젝트에서 교통 체증, 일조권 침해, 지반 문제 등 현실에서 일어날 수 있는 문제들을 사전에 파악해 대처할 수 있도록 돕는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국가시범도시 디지털 트윈 사업 예산으로 50억 원을 배정했으며, 서울시도 디지털 트윈 기술을 활용해 ‘2021년 버추얼 서울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