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통일·외교·안보
동해 해군 함정서 부사관 1명 실종

육해공군·해경 합동 수색





해군 부사관이 임무수행 중 실종돼 군경이 수색에 나섰다.

해군은 31일 오후 함정(고속함)에서 부사관이 실종, 수색 중이라고 밝혔다.

해군 1함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30분께 400톤 규모의 유도탄 고속함이 속초항 입항을 준비하던 중 A(23) 부사관이 실종된 사실을 인지했다.



고속함은 이날 오후 동해항에서 출발했으며, 해군은 입항 준비 중 A 부사관이 제자리에 없어 실종을 확인하고 수색에 나섰다.

합동 수색에는 해군과 해양경찰 함정 20여척을 비롯해 해군과 공군, 해양경찰 헬기와 해상초계기 등 항공기 5대가 투입됐다.

고속함 이동 경로를 중심으로 조명탄을 터트리면서 실종자 수색을 벌이고 있으나 야간이라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해군은 정확한 사고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김정욱기자 mykj@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3 19:27:4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