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경제 · 금융
"임금인상분 일부 기부" 하나은행-노조 임단협 타결

'코로나 극복' 노사 공동선언 합의

지성규(왼쪽) 하나은행장과 최호걸 노조위원장이 30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노사 공동선언문에 서명한 뒤 선언문을 들어보이고 있다./사진제공=하나은행




하나은행이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KEB하나은행지부와 2019년 임금 및 단체협상을 타결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및 상생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에 합의했다고 30일 밝혔다.

공동선언을 통해 하나은행 노사는 사회적 약자 기부를 위한 노사공동기금을 조성하기로 했다. 직원들은 임금인상 소급분 중 1인당 5만원씩을 기부하고 은행에서도 직원들이 기부한 금액과 동일한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기금을 조성한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에도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노사 합의로 직원들에게 지급되는 금원 중 일부를 온누리상품권으로 대체 지급하기로 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노와 사가 하나가 돼 모범적인 상생의 노사 문화를 정립하고 이를 토대로 손님의 기대와 신뢰를 저버리지 않는 방향으로 은행이 발전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서도 노사가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김지영기자 jikim@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하나은행
주요 뉴스
2020.07.15 09:19:49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