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국제일반
3.65m 거대 악어 뱃속 보니···24년 전 실종된 반려견 인식표 나왔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캐롤라이나주에서 잡힌 대형 악어./출처=코드레이스 페이스북




미국 사우캐롤라이나주에서 잡힌 대형 악어의 뱃속에서 24년 전 실종된 반려견 인식표가 발견돼 화제다.

10일(현지시간) 폭스뉴스 등에 따르면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 카운티에 있는 에디스토강 근처에서 길이 3.65m, 무게 0.2t의 거대 악어가 사냥꾼 총에 맞아 죽었다. 악어는 야생 사냥감을 도축하고 박제 처리하는 코드레이스 육류 시장으로 옮겨졌다. 그런데 박제하는 과정에서 반려견 인식표가 대거 나왔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캐롤라이나주에서 잡힌 대형 악어 뱃속에서 나온 반려견 인식표./출처=코드레이스 페이스북


코드레이스는 지난 9일 페이스북에 악어의 사진과 함께 배 속에 있던 내용물을 공개했다. 게시물에 따르면 악어의 뱃속에는 반려견 인식표 5개가 나왔다.

이 중 두 인식표의 전화번호가 판별이 가능했다고 폭스뉴스는 전했다. 인식표에 부착된 전화번호로 연결한 결과 주인이 24년 전 사냥개를 잃어버렸다는 답변을 들었다.



코드레이스 측은 "24년 전 전화번호 주인은 악어가 발견된 곳 인근에서 살고 있었다"며 "주인도 강에 악어가 많아 자신의 개가 악어에게 잡아먹혔을 것이라고 생각해왔다"고 전했다. 이어 "당시 개의 무게는 약 36kg 정도로 추정된다"며 "악어의 정확한 나이를 추정하기는 어렵지만 24년 전에 개를 잡아먹었을 정도면 상당히 나이를 먹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악어의 뱃속에서는 고양이과인 보브캣의 발톱과 거북이 등껍질 등이 발견됐다.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편집부 이지윤 기자 lucy@sedaily.com
나만이 내 인생을 바꿀 수 있고, 아무도 날 대신해 줄 수 없습니다.
미래도 그렇고, 기사도 그렇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