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최주선 삼성D 사장 “자발광 디스플레이로 메타버스 시대 주도”

‘SID 디스플레이 위크 2021’서 기조강연 나서

“1인치~200인치 솔루션 제공으로 시장 성장 주도”

최주선 삼성디스플레이 대표이사가 ‘디스플레이 위크 2021’에서 ‘메타버스와 디스플레이의 위대한 미래’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삼성디스플레이




최주선(사진) 삼성디스플레이 대표가 ‘세계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디스플레이 위크 2021’에서 시공간을 초월하는 가상현실 세계인 ‘메타버스’ 시대를 주도할 디지털 전환의 핵심 솔루션은 ‘자발광 디스플레이’라고 강조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최 사장이 SID가 주최하는 ‘디스플레이 위크 2021’에서 ‘메타버스와 디스플레이의 위대한 미래’를 주제로 기조 강연을 했다고 18일 밝혔다. ‘디스플레이 위크 2021’은 전 세계 디스플레이 산업 종사자 및 전문가들이 참가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최 사장은 기조 강연에서 메타버스 시대를 주도할 디스플레이 산업의 비전을 제시했다. 그는 “디지털 혁명이 여러 단계를 거치며 현재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전환)’ 시대로 접어들었다”며 “쇼핑·방송·엔터테인먼트 등 어떤 특정 분야가 아닌 우리 삶의 모든 영역이 디지털화되고 인터넷을 통해 하나로 연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의 특징적인 변화로 최 사장은 네 가지를 제시했다. △개인의 사용 환경에 맞춤화된 ‘뉴(New) IT 기기’의 등장 △끊김 없는 고화질 화면의 중요성 부각 △모빌리티 혁명에 따른 자동차용 디스플레이의 발전 △현실 증강 기술에 대한 요구 증가 등이다.

최 사장은 이러한 변화의 방향이 가리키는 가장 중요한 기술 플랫폼이 바로 화질과 폼팩터 우수성을 모두 갖춘 ‘자발광 디스플레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삼성디스플레이는 앞으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를 비롯해 퀀텀닷(QD)·발광다이오드(LED)와 같은 다양한 자발광 기술을 발전시켜 나가겠다”며 “1인치부터 200인치까지 중소형·대형을 아우르는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제공하며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앞으로의 사업 비전도 함께 공개했다.

/전희윤 기자 heeyou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