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 위드코로나, 안전한 축제 문화의 패러다임 제시





오는 11월 12일(금) 일산문화공원에서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이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개최된다.

고양시,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가 주최하고 고양시관광협의회가 주관하는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은 안전한 축제 구성을 기반으로 시민중심, 지역상권연계형 고양시 종합 축제이다.

올해는 문화기획사 무브컬쳐가 기획ㆍ운영에 함께하여 위드코로나 시대를 맞아 철저한 방역 체계를 기반으로 많은 시민들에게 온·오프라인으로 위로와 힐링의 시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 새롭고 안전한 축제 문화의 패러다임 ‘Safe Zone’ 운영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은 안전한 축제 개최를 위해 오프라인 참가자를 100명 이내로 제한하고 세이프존(Safe Zone)을 운영한다. 세이프존에는 축제 참가자와 미참여자를 분리하기 위한 가이드라인을 설치되고 입구에 신속 PCR 검사 차량이 배치된다. 참가자 입장은 문진표 작성, 체온 측정, 손소독, 거리두기 입장뿐만 아니라 행사 1시간 전 PCR 검사를 완료한 자와 2차 백신 접종 완료 후 14일 경과자만 입장 가능하도록 엄격한 출입 통제 관리를 시행한다.

■ 먹고, 보고, 듣고, 즐기는 다채로운 프로그램 진행

참가자는 야외에 설치된 개별 공간에서 고양시 관광특구 대표 맛집의 음식과 맥주를 무료로 맛볼 수 있다. 무대 프로그램은 18시부터 22시까지 약 4시간 동안 진행되며 시민들에게 위로와 힐링을 제공하는 ▲개막식, ▲먹방쇼, ▲토크쇼, ▲예술공연 등 풍성한 볼거리가 준비되어있다. <개막식>에서는 국내 랭킹 1위 바텐더와 진행하는 바텐더쇼, 축하공연 등이 진행되며 <먹방쇼>에서는 인기 유튜버 ‘미자네 주막’과 함께 관광특구 대표 음식을 맛보고 소개하는 소통형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토크쇼>에서는 많은 청년들에게 위로와 울림의 메세지를 전하는 '강주원 작가'의 토크콘서트가 마련되어 있으며 <예술 공연>에서는 재즈, R&B, 발라드 등 다양한 장르의 콘서트가 진행된다.

■ 지역상권활성화를 위한 관광특구 연계형 행사 기획



고양시와 고양시관광협의회는 코로나 19로 침체된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라페스타, 웨스턴돔 등 고양시 관광특구의 사업장과 함께 축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축제 참가자들에게 음식과 맥주를 제공하는 <푸드존>의 모든 음식은 지역 상권 음식으로 구성된다. 참여 신청 및 선정된 사업장에는 음식의 재료비, 조리비를 전액 지급하며 대표 음식에 대한 온라인 홍보를 지원한다. 또한 고양시 관광특구 라페스타와 웨스턴돔에서는 11월 12일(금) ~ 13일(토) 동안 상권을 방문한 시민들에게 할인, 서비스 제공 혜택을 제공하는 <블랙프라이데이>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된다.

■ 온오프라인으로 안전하게 즐기는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

축제 현장(오프라인) 참가자는 거리두기 형태로 배치된 개별 공간에서 안전하게 행사를 즐길 수 있다. 참가 신청은 캠핑카, 텐트형 부스 중 원하는 참여 방식을 신청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선정된다.

현장에 설치된 캠핑카 브랜드는 나인캠핑카, 캠핑매니아, 지수캠핑카로 이 번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의 협찬사로 참여했다. <나인캠핑카>는 현대 쏠라티, 포드 트랜짓 캠핑카를 <캠핑 매니아>는 매니아530을, <지수 캠핑카>는 Z7을 협찬하여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캠핑카에서 음식과 공연을 즐길 수 있는 색다른 경험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집에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온라인 생중계도 함께 진행된다. 현장에 참여하지 못하는 시민들은 공식 유튜브 채널 ‘고양시관광협의회’에서 온라인 비대면으로 축제에 참여할 수 있다.

‘2021 푸드앤비어 페스티벌’ 운영사 무브컬쳐 송준일 대표는 “Safe Zone, 캠핑카와 텐트를 활용한 거리두기 행사장 구성,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연출, 방역안전책임관 배치 등 참가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위드코로나형 축제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페스티벌 참여 신청 및 세부 일정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네이버 ‘푸드앤비어 페스티벌’ 검색 혹은 푸드앤비어 페스티벌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