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경제 · 금융금융정책
캠코 신조펀드 첫 지원 선박 '그랜드 보난자'호 명명식 개최
신흥식(왼쪽) 캠코 사장 직무대행과 김귀수 캠코 기업지원본부장이 29일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그랜드 보난자’호의 운항을 축하하고 있다. 그랜드 보난자호는 캠코가 신조펀드(한국토니지신조 2호)를 통해 건조를 지원하고 팬오션㈜이 운항하게 된다./사진 제공=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가 신조펀드(한국토니지신조 2호)를 통해 건조를 지원하고 팬오션㈜가 운항할 ‘그랜드 보난자’호 명명식을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그랜드 보난자는 선박 항해에 커다란 행운이 깃들기를 바란다는 뜻이다. 캠코가 신조펀드를 조성해 건조를 지원한 첫 번째 선박이다.

그랜드 보난자호는 글로벌 환경규제 강화에 대응한 친환경·고효율의 30만 톤급 초대형유조선(VLCC)으로 캠코는 정부·기업자산 매각 지원방안에 따른 해운경기 회복 지원을 위해 1억2,000만 달러 규모의 외화채권을 발행해 건조를 지원했다.



신흥식 캠코 사장 직무대행은 “그랜드 보난자호는 캠코가 선박 신조금융에 첫발을 내딛어 일군 성공사례이기 앞서 우리 해운·조선업계가 함께 이루어 낸 뜻있는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캠코는 선박 인수·재용선과 더불어 친환경·고효율 선박 신조 등 해운·조선 상생발전 위해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