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측 “23일 방송 후 잠정 하차..이제 우리가 그의 목소리를 들어줄 차례”

  • 정다훈 기자
  • 2018-04-16 13:09:55
  • TV·방송
컬투 정찬우가 ‘안녕하세요’를 잠시 떠난다.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이영자, 신동엽, 김태균과 함께 완벽한 호흡을 보여주며 지난 8년여간 함께 한 정찬우가 오는 23일 방송을 끝으로 잠정 하차한다.

‘안녕하세요’ 제작진은 16일 지난 2010년 11월 22일 첫 회를 시작으로 8년간 362회 동안 시청자들과 함께 울고 웃으며 ‘안녕하세요’를 명품 프로그램으로 만들어온 정찬우가 건강상의 이유로 잠시 하차한다고 밝혔다.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측 “23일 방송 후 잠정 하차..이제 우리가 그의 목소리를 들어줄 차례”

이와 함께 ‘안녕하세요’는 정찬우가 건강이 회복되어 복귀할 때까지 이영자, 신동엽, 김태균의 3MC 체제로 갈 것이라고 밝혔다.

연출을 맡은 양자영 피디는 “프로그램 맏형으로 많은 역할을 해준 정찬우씨께 감사드린다”며, “현 상황에 대해 알게 된 것은 오래되지 않았지만 정찬우씨와 제작진과는 충분한 교감을 나눴고, 수많은 고민을 들어주고 공감해줬던 정찬우씨를 위해 이제 우리가 그의 목소리를 들어줄 차례가 된 것 같다”라는 말에 이어 “저희 제작진은 정찬우씨의 고민과 아픔을 함께 기다려주려 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 시대를 함께 살아가고 있는 대한민국 국민들의 소소한 이야기부터 말 못할 고민까지 함께 나누는 전국 고민자랑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