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배틀트립’ 이수경, 롤러코스터에 폭풍 눈물 “강해 보이고 싶은데…”

  • 김다운 기자
  • 2018-08-18 21:00:01
  • TV·방송
‘배틀트립’ 이수경, 롤러코스터에 폭풍 눈물 “강해 보이고 싶은데…”
/사진=KBS2

‘배틀트립’에서 이수경이 필리핀 세부 여행 중 눈물을 보인다. 이에 이수경이 눈물을 흘린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오늘(18일) 밤 방송 예정인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서는 ‘2박 3일 막바지 휴가 특집’을 주제로 오나미-이수경, 소유진-강래연이 여행 설계자로 나선다. 선공에 나선 팀은 오나미-이수경. 두 사람은 필리핀 세부에서 막바지 휴가를 즐기는 ‘오이투어’ 코스를 준비해 관심을 모은다.

그런 가운데, 눈물 짓고 있는 이수경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세부 도심의 한 건물 위에서 멘탈 붕괴 상태에 이른 이수경과 그의 반전 귀요미 매력에 눈을 떼지 못하는 오나미의 모습이 공개된 것.

이는 한 건물의 외벽에 매달려 있는 두 사람의 모습. 이날 오나미는 특별한 전망대로 이수경을 이끌었고, 이수경은 “설마 우리가 이걸 타는 건 아니지?”라며 범상치 않은 전망대의 모습에 깜짝 놀랐다. 오나미가 데리고 간 전망대는 고층 건물 외벽을 따라 이동하는 레일 의자에서 전망을 감상하는 곳이었던 것.

이에 이수경은 “내려줘 내려줘”라고 폭풍 절규를 쏟아 내다가도 “풍경이 너무 좋다”며 세부의 아름다움에 빠져드는 등 한동안 행복과 지옥을 오가더니 금새 “어떡해 어떡해 왜 계속 도는 거야”라며 돌고래 샤우팅을 폭발시키고 말았다. 눈가가 촉촉해질 때까지 폭풍 절규를 멈추지 않는 이수경의 모습에 오나미는 웃음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오나미는 “언니 풍경 봐봐”, “언니가 해달라는 거 다 해줄게요”라고 달래기에 나서며 엄마 모드로 변신했고, 이수경은 눈물을 대롱대롱 매달고는 “나 세상에서 제일 강한 사람처럼 보이고 싶었는데!”라며 반전 귀요미 매력을 발산해 엄마 미소를 유발케 했다.

과연 이수경을 오열케 만든 세부의 전망은 어떠할 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더불어 색다른 매력으로 무장한 오나미-이수경의 필리핀 세부 ‘오이투어’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원조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늘(18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