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미리보는 CES 2019] "8K 화질, QLED냐 OLED냐"…삼성·LG 'TV 주도권 전쟁'

삼성 90인치 모델로 초대형 공략
LG도 8K 상용화 모델 세계 첫 선
마이크로 LED 등 기술경쟁 치열

차세대 TV는 매년 CES에서 삼성전자와 LG전자의 격전지였다. ‘CES2019’에서 삼성전자는 더 커진 양자점발광다이오드(QLED) TV, LG전자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를 앞세워 8K 초고화질 경쟁을 펼친다. 양사는 차세대 TV인 마이크로 LED TV 시장 공략도 본격화한다. 여기에 LG전자는 혁신제품인 ‘롤러블 TV’ 또한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리보는 CES 2019] '8K 화질, QLED냐 OLED냐'…삼성·LG 'TV 주도권 전쟁'

[미리보는 CES 2019] '8K 화질, QLED냐 OLED냐'…삼성·LG 'TV 주도권 전쟁'
삼성전자의 QLED 8K TV(위 사진)와 LG전자의 OLED TV를 모델들이 나와 소개하고 있다. 오는 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CES2019’에서 삼성전자와 LG전자는 8K 초고화질 TV와 함께 마이크로 LED TV에서도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LG전자

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번 CES에서 QLED 8K 초대형 제품을 선보인다. 기존 65·75·82·85인치 8K TV 라인업에 90인치대 모델을 추가하는 것이다. 8K 화질의 진가를 느끼기 위해서는 초대형 화면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특히 70인치 이상 초대형 시장에서 OLED TV보다 가격 경쟁력이 있는 만큼 더욱 격차를 벌리겠다는 것이다.

LG전자는 8K OLED TV와 함께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것으로 보인다. LG전자는 지난해 IFA에서 이미 8K OLED TV를 선보인 바 있다. 이번 CES에서는 이를 상용화한 제품을 내놓고 이르면 6월부터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삼성전자가 8K TV 판매에서는 앞섰지만 LG전자는 픽셀 하나하나를 껐다 켤 수 있는 OLED의 특성을 앞세울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중국 업체들도 8K TV 대열에 합류할 것으로 예상된다. 프리미엄 시장에서 삼성전자·LG전자와 경쟁하는 일본의 소니가 8K TV 라인업을 선보일 가능성이 높다. TV 업계의 전통 강자인 소니는 지난해 CES에서 OLED TV 대규모 전시관을 꾸린 바 있다. 하이센스가 80형대 8K ULED TV를 내놓는 등 중국 업체들도 8K TV를 선보일 가능성이 있다. TV 업계의 한 관계자는 “2019년은 8K TV의 원년”이라며 “한국·미국·유럽 외에도 다양한 국가에 8K TV가 보급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차세대 TV인 마이크로 LED TV 시장에서의 경쟁도 본격화된다. 마이크로 LED는 OLED TV에 들어가는 컬러필터까지 없앤 진정한 자발광 디스플레이다. 삼성전자는 기존에 출시한 마이크로 LED TV ‘더 월’의 가정용 제품을 공개하고 제품 인지도를 본격적으로 끌어올릴 것으로 전망된다. LG전자는 세계 최초의 능동형 마이크로 LED를 준비하고 있다.

LG전자는 여기에 혁신제품인 65인치 롤러블 TV를 내놓고 TV 시장의 판을 바꾼다. 롤러블 TV는 지난해 LG디스플레이가 공개한 롤러블 디스플레이 패널을 활용해 사용 목적에 따라 화면 크기를 조절할 수 있는 제품이다. 인공지능(AI) 음성인식을 활용해 음성만으로 TV 화면을 영화·드라마·게임 등에 최적화된 형태로 바꿀 수 있다. TV를 보지 않을 때는 아예 화면을 거실에서 보이지 않게 말아놓을 수도 있다.

TV에 적용되는 AI 대결도 관심사다. 삼성전자는 그동안 TV에서 자체 AI 음성인식 플랫폼인 ‘빅스비’를 고수해왔다. 그러나 이번 CES에서는 구글 음성비서인 ‘구글 어시스턴트’와의 연동을 처음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LG전자는 지난해부터 구글 어시스턴트와 함께 올해부터는 아마존의 ‘알렉사’를 AI 음성비서로 지원한다.
/박효정기자 j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