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현장] ‘극한직업’ 진선규, 이하늬와 키스 신? ”윤계상 허락 구한 입술 액션 신일 뿐“

  • 정다훈 기자
  • 2019-01-10 16:35:58
  • 영화
배우 진선규가 이하늬와 키스 신 비하인드에 대해 털어놨다.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촌동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극한직업’(이병헌 감독)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배우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이동휘, 공명 및 이병헌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현장] ‘극한직업’ 진선규, 이하늬와 키스 신?  ”윤계상 허락 구한 입술 액션 신일 뿐“
이하늬 /사진=서울경제스타 DB

이날 시사회에는 언제나 맡은 바 업무에 충실하지만 마음먹은 대로 되는 게 하나도 없는 만년 반장 고반장 역의 류승룡, 매운 손맛과 독한 말맛으로 무장한 장형사 역의 이하늬, 잠복근무 중 우연히 절대 미각을 발견하게 된 마형사 역의 진선규, 마약반에서 유일하게 정신 줄을 잡고 있는 영호 역의 이동휘, 의욕만 넘치는 마약반 팀 막내 재훈 역의 공명, 그리고 이병헌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영화 속에선 매운 손맛과 독한 말맛으로 무장한 ‘장형사’ (이하늬)와 잠복근무 중 우연히 절대미각을 발견하게 된 ‘마형사’ (진선규)의 격렬한 키스신을 만날 수 있다. 이에 대해 이하늬는 “키스 신이라기 보다는 힘든 액션 신이라 생각하고 촬영했다. 고 난이도 액션 신이었다. ”고 답했다. 이어 :입술을 맞닿는 것보다 혀뿌리를 뽑는다는 생각으로 키스 신을 임했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진선규 역시 “(이하늬의 연인인)윤계상에게 허락을 받았다. 막상 키스 신을 촬영하고 난 뒤에는 키스신이라기 보단 입술 액션 신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고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한편,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형사들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 창업한 치킨집이 맛집으로 뜨면서 벌어지는 해프닝을 그린 작품이다. 오는 23일 개봉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