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이종현 "반성하고 속죄하겠다" 씨엔블루 탈퇴·은퇴 無

  • 김진선 기자
  • 2019-03-15 11:29:55
  • TV·방송
[공식입장] 이종현 '반성하고 속죄하겠다' 씨엔블루 탈퇴·은퇴 無
가수 이종현 / 사진=서울경제스타 DB

씨엔블루 이종현이 성관계 몰카 영상 공유 의혹과 관련해 반성하고 속죄하겠다고 말했다.

이전에 논란이 불거진 가수들과 달리 팀 탈퇴나 연예계 은퇴 의사는 없었다.

씨엔블루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공식 자료를 통해 이종현이 정준영의 성관계 몰카 영상을 공유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12일 공식입장 발표 전 부대를 방문한 경찰의 수사에 응했다”며 “당시에는 경찰이 제시한 정준영과의 1대1 대화 내용 약 20건 속에 문제가 될만한 내용이 없었다”고 사실무근이라 밝혔던 이유를 전했다.

소속사 측은 “보도된 것과 같이 카카오톡 상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다.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뉘우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종현은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다.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종현은 승리와 정준영 등과 함께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불법촬영된 성관계 동영상을 보고 입에 담기 어려운 대화를 나눴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14일 SBS 8뉴스는 정준영의 불법 성관계 촬영 및 유포 혐의와 관련해 씨앤블루 이종현이 단체 채팅방 멤버라고 보도하면서 그가 “빨리 여자 좀 넘겨요. 0같은 X들로. 어리고 예쁘고 착한 X없어? 가지고 놀기 좋은 ㅋㅋㅋ”등의 메시지를 정준영에게 보냈다고 전했다.

▲ 아래는 FNC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당사는 지난 12일 저녁 소속 연예인 이종현과 관련해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받는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군 복무중인 이종현은 이와 같은 공식입장을 발표하기 전인 12일 오후 부대를 방문한 경찰의 수사 협조 요청에 응했습니다. 이종현은 당시 경찰이 제시한 정준영과의 1대1 대화 내용 약 20건 속에는 본인의 불법 영상 유포는 물론이고 부적절한 동영상 확인 및 문제가 될 만한 대화 내용이 없었음을 인지했기 때문에 당시 입장을 전했습니다.

당사는 이종현이 오래 전 이미 스스로 해당 채팅방을 나갔기 때문에 4~5년 전 카카오톡 대화 내용에 대한 정확한 팩트 확인이 어려운 상태에서 해당 연예인의 과거 기억에 의존한 주장을 바탕으로 한 입장을 전할 수밖에 없습니다. 사실을 감추거나 잘못을 감싸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습니다.

14일 SBS 보도 후 이종현과 연락이 닿아 사실 확인을 했습니다. 보도된 것과 같이 카카오톡 상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뉘우치고 있습니다. 부도덕하고 문란한 대화를 죄의식 없이 나눠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큰 실망을 하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를 드립니다.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인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습니다.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습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