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경제·마켓

"연봉 1,000억원"…드웨인 존슨, 영화배우 수입 1위 올라

미 경제매체 포브스 조사

  • 박동휘 기자
  • 2019-08-22 08:23:10
  • 경제·마켓
'연봉 1,000억원'…드웨인 존슨, 영화배우 수입 1위 올라
할리우드 액션 스타 드웨인 존슨(왼쪽)과 그의 아내 로렌 하시안. /AP=연합뉴스

화끈한 액션 연기로 인기를 끌고 있는 할리우드 액션 스타 드웨인 존슨(일명 록)이 지난 1년간 가장 돈을 많이 번 영화배우로 등극했다.

21일(현지시간) 경제매체 포브스에 따르면 영화 ‘쥬만지’, ‘분노의 질주:홉스 & 쇼’ 등에 출연한 드웨인 존슨은 쉴 새 없이 많은 영화에 출연한 덕분에 지난해 6월부터 지난 5월 말까지 1년간 8,940만 달러(1,075억 원)를 벌어들였다. 2위는 ‘어벤져스:엔드게임’,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등에 토르 역으로 출연한 크리스 헴스워스로 같은 기간 7,640만 달러(919억 원)를 기록했다. 3위도 역시 ‘어벤져스 시리즈’의 히어로 아이언맨 역할을 맡은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로 연 수입 6,600만 달러를 벌었다.

이어 인도의 광복절 시즌을 대표하는 배우 악쉐이 쿠마르가 6,500만 달러로 의외의 4위를 차지했다. 5위는 홍콩 액션 스타 청룽(成龍·재키 찬)으로 5,800만 달러로 집계됐다.

이밖에 6∼10위에는 ‘스타 이즈 본’의 브래들리 쿠퍼, 애덤 샌들러(이상 5,700만 달러), 크리스 에번스(4천350만 달러), 폴 러드(4천100만 달러), 윌 스미스(3천500만 달러) 순이었다. 크리스 에번스와 폴 러드는 어벤져스 시리즈에서 각각 캡틴 아메리카, 앤트맨 역할로 출연했다. 윌 스미스는 ‘알라딘’에서 지니 역으로 열연했다.
/박동휘기자 slypd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