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김여진X정시아X강기영, ‘내 뒤에 테리우스’ 합류…막강 KIS 멤버

  • 김다운 기자
  • 2018-06-20 13:23:05
  • TV·방송
배우 김여진, 정시아, 강기영이 MBC ‘내 뒤에 테리우스’에 출연한다

[공식] 김여진X정시아X강기영, ‘내 뒤에 테리우스’ 합류…막강 KIS 멤버
/사진=MBC

2018년 하반기를 사로잡을 최고의 기대작인 ‘내 뒤에 테리우스’(연출 박상훈, 극본 오지영) 측은 주연을 맡은 김본(소지섭 분)과 고애린(정인선 분)과 함께 ‘킹캐슬 아파트’에 살며, 이들을 십분 지원하는 막강 군단으로 김여진, 정시아, 강기영이 합류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실제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 중요하게 등장하는 국가정보원(NIS)에 맞먹는 정보력과 행동력을 가진 킹캐슬 아파트 내 아줌마들의 모임 KIS (Kingcastle Information System)의 멤버로 활약할 예정이다.

김여진이 맡은 ‘심은하’는 KIS의 수장으로서, 고애린을 든든하게 지원해주는 큰언니이자 KIS 아줌마들을 지휘하는 카리스마 있는 캐릭터다. 최고의 국정원 블랙요원 출신 김본도 쩔쩔매개 만드는 리더십으로 드라마에서 웃음바다를 예약할 전망이다.

정시아가 맡은 ‘봉선미’ 역시 KIS 멤버로서, 자신의 외모가 최고라고 생각해 고애린을 질투하면서도, 이웃 주민으로서 도와주는,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를 소화할 예정.

강기영이 맡은 ‘김상렬’은 직장 다니는 아내를 두고 내조하는 전업주부 ‘육아파파’로, 아줌마 군단 KIS 유일한 남성이지만 아줌마 못지않은 수다 포스를 자랑하는 청일점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내 뒤에 테리우스’는 ‘쇼핑왕 루이’를 통해 새로운 색감의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여 주목받은 오지영 작가와 2017 ‘세가지 색 판타지-생동성 연애’ 연출로 신선한 화제를 몰고온 박상훈 PD가 만나 의기투합한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