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와이디생명과학, 유전자 DTC시장 본격 진출

피부, 비만, 탈모, 헬스케어 등 다양한 영역의 DTC 검사솔루션 론칭

신약개발 및 진단기업 와이디생명과학이 피부·비만·탈모 등과 관련된 유전자 검사 제품을 출시, 유전자 소비자 직접의뢰(DTC) 검사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7일 밝혔다.

와이디생명과학은 △피부탄력·노화와 색소침착 등을 분석하는 피부검사 △체질량지수, 콜레스테롤, 중성지방을 분석하는 비만검사 △탈모·원형탈모 위험도, 모발 굵기를 분석하는 탈모검사 △혈당·혈압·카페인대사·비타민C 흡수량을 분석하는 헬스케어 검사 등 다양한 영역의 DTC 검사 솔루션을 론칭할 방침이다. 회사 측은 “축적된 유전체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해 타 경쟁사보다 정확한 검사 결과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와이디생명과학은 이미 치주질환 유전자 분석 서비스 ‘이지페리오’로 시장을 선점한 바 있다.

/김경미기자 km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