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기생충' 감염된 사람, '창업 지향성' 강해진다"

톡소플라즈마 기생충 감염된 사람 창업 지향성 강해
미 콜로라도대 연구팀, 英왕립협회 학술지에 연구논문 발표

  • 권혁준 기자
  • 2018-07-26 08:28:21
  • 바이오&ICT

톡소플라즈마, 창업지향성, 리스크. 감염, 기생충

''기생충' 감염된 사람, '창업 지향성' 강해진다'
교도 통신에 따르면 미국 콜로라도 대학 학자 등으로 구성된 연구팀은 25일자 영국 왕립협회 학술지에 톡소플라스마(Toxoplasma ) 기생충에 감염된 사람은 창업 지향성이 강하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면밀한 인과관계는 증명할 수 없지만 호르몬이나 뇌의 정보전달물질 상태를 바꿔 감염자가 리스크가 높은 행동을 하도록 부추길 가능성도 있다고 한다./출처=연합뉴스

톡소플라스마(Toxoplasma ) 기생충에 감염된 사람은 창업 지향성이 강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교도(共同)통신은 25일(현지시간) 미국 콜로라도 대학 학자 등으로 구성된 연구팀은 25일자 영국 왕립협회 학술지에 이같은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연구팀은 면밀한 인과관계는 증명할 수 없지만 호르몬이나 뇌의 정보전달물질 상태를 바꿔 감염자가 리스크가 높은 행동을 하도록 부추길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연구팀이 미국 대학생 1,500명을 대상으로 톡소플라스마 감염 여부를 조사한 결과 타액검사에서 감염판정을 받은 학생은 감염되지 않은 학생에 비해 비즈니스계통의 전공을 선택하는 비율이 1.4배 높았다. 전공 중에서도 회계나 재무보다는 경영이나 창업관련 공부를 하는 비율이 1.7배였다. 사회인 200여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도 감염자의 창업경험 비율이 비감염자의 1.8배로 나타났다.

42개국의 조사통계를 분석한 결과에서도 감염률이 높은 국가일수록 창업에 적극적인 경향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톡소플라스마는 덜 익힌 고기나 고양이의 배설물 등을 통해 감염되는 인수공통 기생성 원충(原蟲)으로 세계적으로 20억명 정도가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그동안의 연구에서는 톡소플라스마에 감염된 사람은 교통사고와 자살, 과도한 음주 사례가 많다는 연구결과가 보고된 바 있다. /권혁준인턴기자 hj7790@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