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인물·화제
톰 행크스 부부, 코로나19 확진 5일 만에 퇴원…자가격리중
톰 행크스와 리타 윌슨. / 사진=로이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입원했던 미국 할리우드 배우 톰 행크스 부부가 16일(현지시간) 퇴원했다.

미국 잡지 피플은 행크스(63)와 그의 아내 리타 윌슨(63)이 호주 퀸즐랜드주에 있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뒤 확진 판정 5일 만에 병원을 나와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행크스 부부는 현재 호주에서 집을 빌려 머물고 있다.



앞서 행크스는 지난주 트위터를 통해 영화 촬영차 호주에 머무는 자신과 아내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두 사람은 몸이 조금 피곤하고, 미열과 함께 몸살 증세가 있어 검사를 받았다가 확진 사실을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행크스는 엘비스 프레슬리 전기영화 ‘로큰롤의 제왕’ 촬영을 위해 아내와 함께 호주 동부의 골드코스트를 방문했었다..

영화 관계자는 “그의 확진 사실이 알려진 뒤 영화 촬영은 중단된 상태”라며 “세트장에 있던 모든 이들이 자가격리 중”이라고 전했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5 17:02:52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