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서스펜스 스릴러 영화 'F20' 뉴스특보 특별영상 공개




한국 사회의 차가운 단면을 밀도 있게 그려내며 신선한 충격을 전할 서스펜스 스릴러 'F20'이 현실감 있는 공포로 강렬한 긴장감을 자아내는 ‘뉴스특보’ 특별 영상을 공개했다.

'F20'은 아들의 조현병을 숨기고 싶은 엄마 ‘애란’(장영남)의 아파트에 같은 병을 앓고 있는 아들을 둔 엄마, ‘경화’(김정영)가 이사를 오면서 벌어지는 서스펜스 스릴러.

공개된 'F20' ‘뉴스특보’ 특별 영상은 영화 속 사건을 실제 사건처럼 재구성해 현실감 있는 공포와 압도적인 긴장감을 선사하며, 실제 뉴스 프로그램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재성 아나운서의 참여로 더욱 몰입감을 높였다.



영상은 서울의 한 평범한 아파트에서 길고양이의 사체가 발견되었다는 사건 보도로 시작된다. 뒤이어 “새벽에 입고 있던 그 잠바, 딱 입고있더만유”와 같은 입주민들의 진술이 이어지며 평범한 아파트에서 벌어진 끔찍한 고양이 사체 훼손 사건의 진짜 범인이 누구일지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무언가에 쫓기는 듯 지속적으로 조사를 피하는 주변인 A씨 ‘애란’의 모습과 용의자로 지목된 B군의 어머니 ‘경화’와 ‘애란’이 심각하게 다투는 모습 등 사건의 실마리가 숨겨져 있음을 암시하는 내용이 보도되며 영상이 끝날 때까지 숨을 참고 지켜보게 만든다.

이처럼, 우리 일상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평범한 아파트가 어떻게 서로를 의심하며 피하게 된 불편한 공간으로 변모했는지 영화의 내용에 대해 끝없이 추리하게 만드는 ‘뉴스특보’ 특별 영상은 한국 사회의 날카로운 단면을 예리하게 담아낸 서스펜스 스릴러의 면모를 가감 없이 드러낸다.

한편 현실 같은 뉴스특보 특별 영상을 공개하며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는 영화 'F20'은 오는 10월 6일 개봉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